XE Login

Language : 한국어


3일동안만 볼수있다면....[헬렌 컬러의 소원]

조회 수 4232 추천 수 0 2013.11.22 04:49:55

 

< 헬렌 켈러의 소원 >

 

 

 

헬렌 켈러가 어느 날 숲 속을 다녀온 친구에게 물었습니다. 무엇을 보았느냐고.  그 친구는 별반 특별한 것이 없었다고 말했습니다. 헬렌 켈러는 이해할 수 없었습니다. 두 눈 뜨고도 두 귀 열고도 별로 특별히 본 것도 들은 것도 없고, 할 말조차 없다니……                                     

 

그래서 비록 보지도, 듣지도, 말하지도 못했던 헬렌 켈러였지만 그녀는 스스로 만약 자신이 단 사흘이라도 볼 수 있다면 어떤 것을 보고 느낄 것인지 미리 계획을 세웠습니다.

 

그리고 이것을 ‘내가 사흘 동안 볼 수 있다면 (Three days to see)’이란 제목으로 ‘아틀란틱 먼스리’ 1933 1월호에 발표했습니다. 헬렌 켈러의 글은 당시 경제 대공항의 후유증에 허덕이던 미국인들을 잔잔히 위로했습니다. 그래서 ‘리더스 다이제스트’는 이 글을 ‘20세기 최고의 수필’로 꼽았습니다.

 

첫째 날에는, 나는 친절과 겸손과 우정으로 내 삶을 가치 있게 해준 설리번 선생님을 찾아가 이제껏 손끝으로 만져서만 알던 그녀의 얼굴을 몇 시간이고 물끄러미 바라보면서 그 모습을 내 마음속에 깊이 간직해 두겠다. 그리고 밖으로 나가 바람에 나풀거리는 아름다운 나뭇잎과 들꽃들 그리고 석양에 빛나는 노을을 보고 싶다.

 

둘째 날에는, 먼동이 트며 밤이 낮으로 바뀌는 웅장한 기적을 보고 나서, 서둘러 메트로폴리탄에 있는 박물관을 찾아가 온종일 인간이 진화해온 궤적을 눈으로 확인해 볼 것이다. 그리고 저녁에는 보석 같은 밤하늘의 별들을 바라보면서 하루를 마무리하겠다.

 

마지막 셋째 날에는, 사람들이 일하며 살아가는 모습을 보기 위해 아침 일찍 큰 길에 나가 출근하는 사람들의 표정을 볼 것이다. 그러고 나서 오페라하우스와 영화관에 가 공연들을 보고 싶다. 그리고 어느덧 저녁이 되면 네온사인이 반짝거리는 쇼윈도에 진열된 아름다운 물건들을 보면서 집으로 돌아와 나를 이 사흘 동안만이라도 볼 수 있게 해주신 하느님께 감사의 기도를 드리고 나서 영원히 암흑의 세계로 돌아가겠다.

 

헬렌 켈러가 그토록 보고자 소망했던 일들을 우리는 날마다 일상 속에서 특별한 대가가 지불하지 않고 보고 경험합니다. 하지만 그것이 얼마나 놀라운 기적인지는 모릅니다. 아니 누구나 경험하고 사는 것처럼 잊어버리고 삽니다. 그래서 헬렌 켈러는 이렇게 말했습니다.

 

“내일이면 귀가 안 들릴 사람처럼 새들의 지저귐을 들어보라. 내일이면 냄새를 맡을 수 없는 사람처럼 꽃향기를 맡아보라. 내일이면 더 이상 볼 수 없는 사람처럼 세상을 보라!”고

 

내일이면 더 이상 할 수 없는 일임을 알게 되면 오늘 내가 할 수 있는 일들이 얼마나 소중하고 놀라운 기적 같은 일인지 뒤늦게나마 깨달을 수 있을지 모르기 때문입니다 



 

<iframe width="639" height="360" title="헬렌켈러의 3일간만이라도 볼수 있다면...(감사 동영상)" src="http://videofarm.daum.net/controller/video/viewer/Video.html?vid=vc124NKCGGz7ISNKydCyIJZ&play_loc=undefined" frameborder="0" scrolling="no"></iframe>

 

 

 

Share
엮인글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홈피사용3 - 자료 등록 file 송영찬 2010-06-09 45924
공지 홈피사용2 - 사진자료 등록 [1] 송영찬 2010-06-08 43416
공지 홈피사용1 - 회원가입 file [3] 송영찬 2010-06-05 49270
211 오늘은 5월8일 어버이 날입니다 [2] 하군자 2015-05-08 550
210 안녕하세요 하목사님 그리고 모든 성도님들 [1] 핼리팩스 2014-12-30 2140
209 한 여인의 한많은 삶 하군자 2014-08-17 3360
208 생활의 지혜[식품으로 병을 고치자 ] 하군자 2014-07-10 3597
207 3주간의 한국방문 [통일 안보 현장 [서부전선] 하군자 2014-07-06 3504
206 3주간의 한국방문 [1편]제16기 해외지역 회의 하군자 2014-07-05 3066
205 인생을 즐기는 방법 하군자 2014-07-05 3044
204 s내몸안의 면역력 쑥쑥 증강법 하군자 2014-01-30 3655
203 (퍼온 글 : 예수와 공자가 만났을 때 38) - 시우지화 관리자 2014-01-21 4175
202 중풍에 대한 상식 알아두기 하군자 2014-01-09 3786
201 이민아[김한길 전부인]의 한많은 삶 하군자 2013-12-30 3993
200 철도 노조의 문제 요약 하군자 2013-12-27 3897
199 인간을 노화 시키는 가장 큰 주범은 무엇인가? 하군자 2013-12-23 3878
198 알고 먹읍시다[상극 음식22가지] 하군자 2013-12-16 3919
197 채명신 장군 영결식사진과 백골병단의 비화 하군자 2013-12-15 4181
196 태극기 그리기의 행사를 하면서 하군자 2013-12-04 3987
195 몬트리얼 평통 주최 [16기] 도전 통일 골든 벨 행사 하군자 2013-12-02 4367
» 3일동안만 볼수있다면....[헬렌 컬러의 소원] 하군자 2013-11-22 4232
193 양파의 효능[좋은점] 54가지 하군자 2013-11-10 4475
192 대조영함 해군들의 특송 "항해자' [1] 관리자 2013-10-20 5549